보도자료

이도의 최근 보도자료를 전달해드립니다.

1 국내 1위 O&M 플랫폼 ㈜ 이도, ‘비전 2022’선포 2019-01-07
20190107_국내 1위 O&M 플랫폼 (주)이도, 비전 2022 선포식(언론보도).pdf
<최정훈 (주)이도 대표이사가 '비전2022'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이도(YIDO) PR>

 

최정훈 ㈜이도 대표이사, “국내 1위 O&M 플랫폼 회사 목표” …“친환경 ·에너지 분야 집중 육성”
2019.01.07_국내 유일의 통합관리 전문 운영사이자 O&M(Operating & Management) 플랫폼 기업인 ㈜이도(대표이사 최정훈)가 '비전2022’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도 임직원들은 최근 비전선포식에서 ‘2022년 국내 1위 Innovative O&M Platform’의 비전과 ‘2022년 목표 매출 5,000억원, 기업가치 1조원 달성’이라는 목표를 공유하며, 인류의 삶의 질을 높이고, 고객의 자산 가치를 증가하는데 기여하자고 의지를 함께 다졌다.

㈜이도는 이를 위해 효율적인 자산 운영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최적화 된 통합관리 운영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한 가지 분야에 국한해 단순 위탁 운영하는 기존 O&M사와는 달리, ㈜이도는 환경, 인프라, 골프장, 부동산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합관리 운영을 하고 있고, 이에 더해 민간투자 사업 제안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회사의 비전 공유와 함께 각 사업장과 부서간 소통을 위해 마련된 이번 비전선포식은 지난 2015년 2월 창립 이후부터 현재까지의 발자취를 소개하면서 시작됐다.

이후 최정훈 대표이사의 ‘비전2022’ 선포 및 CEO와의 대화에 이어 각 사업본부 ‘비전2022’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정훈 ㈜이도 대표이사는 이날 비전선포식에서 “당사는 O&M 분야에서 구글, 아마존, 카카오와 같은 플랫폼 회사”라며 “2022년 매출 5,000억원, 기업가치 1조원 수준의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폐기물과 소각장, 매립장 등 전통적인 친환경 사업과 연료전지 및 ESS(에너지 저장 장치) 등 에너지 신사업을 집중 육성해 환경 전문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도는 이번 행사에서 매출은 지난 2015년 199억원에서 3년 만인 작년 1,000억원으로 5배,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동안 6억원에서 120억원으로 20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기업가치는 지난 2016년 400억원에서 불과 2년 만인 지난해 2,000억원으로 5배 급성장했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비전선포식은 새롭게 론칭한 골프클럽 브랜드 ‘클럽디(CLUBD)’와 주거시설 통합 관리 브랜드 ‘리브앳디(LIV@D)’ 소개, 직원들이 뽑은 베스트드레서상, 임직원들이 직접 준비한 선물을 공유하는 시간으로 마무리 됐다.

글 : 이도(YIDO) PR
 

보도자료 문의
방명호 ㈜이도 PR팀장  / 02-6377-8740/ 
bangmh@yido.com